인터페이스 개념을 벗어난 신 용접로봇으로 생산성 높여
오늘은 입니다.
등록번호: 문화 라-08507 / ISSN 1599-4643(국제표준연속간행물번호)
제휴.제안.질의.자료문의: 월간 웰딩코리아 편집부
제2회부산국제용접&절단&레이저설비산업전시회
인터페이스 개념을 벗어난 신 용접로봇으로 생산성 높여
대원통상(주) 하 상 기 대표이사
인터페이스 개념을 벗어난 새로운 용접로봇으로 생산성 높여 TAWERS, 소프트웨어 교체로 일반 재질부터 스테인리스, 알루미늄까지 다양한 재질의 아크용접 가능해

1. 자동차, 조선, 중장비 등 주요 산업에서 용접로봇의 적용 실태는?
용접로봇은 자동차산업에서 압도적으로 많이 사용되는데 특히 아크용접로봇은 자동차부품산업에서 가장 많은 수요가 있다. 자동차에는 계기판, 의자, 도어 프레임, 머플러, 임팩트바 등 용접을 해야 하는 공정들이 엄청나게 많다. 일본의 로봇산업이 자국의 자동차산업 때문에 발전했다고 하는 이유도 바로 이 때문이다. 그리고 조선업에서 사용되는 것들은 굳이 분류하자면 3축 로봇이라고 할 수 있으나 수직 다관절 로봇이 아닌 전용기 개념이다. 이러한 전용기는 조선업에서 배를 많이 건조하기 위한 자동용접라인으로 수직 다관절 로봇에 비해 기능이 많지 않다.

2. 현재 용접로봇이 실현하고 있는 생산성 수준은?
자동차의 변화에 따라 자동차를 생산하는 용접로봇의 방식도 크게 개선되었다. 용접로봇의 초기 목적은 사람이 하던 단순 반복 작업이나 3D 작업을 대신하는 것이었다. 그러나 이제 이는 물론이고 더 빠르고, 더 높은 품질로, 더 멋진 고품격의 용접을 하기 위해 용접로봇을 적용하고 있다. 또한 과거 우리나라나 일본의 자동차부품 회사들이 한 업체에만 납품을 했으나 지금은 자동화를 통해 여러 업체에 동시에 납품하는 것이 가능해졌다. 이처럼 용접로봇이 적용되기 시작하던 때와 지금의 용접로봇은 많은 차이가 있다. 유저들은 품질을 더욱 향상시킬 수 있는 용접로봇을 계속 요구한다. 때문에 용접로봇메이커에서는 기술개발에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특히 파나소닉의 용접로봇은 다른 아크용접로봇에 비해 생산성이 4배나 높은 장비다. 4대의 용접로봇이 할 일을 1~2대로 해낼 수 있는 것이다.

3. 레이저용접로봇의 시장성에 대한 전망은?
박판을 용접하는 데에는 레이저용접 외에도 MAG 용접, TIG 용접, 용사 용접 등이 있다. 그런데 그런 박판을 용접하는 장비는 업체마다 선호하는 제품이 다르다. 어떤 업체는 레이저용접을 하지만 또 다른 업체는 TIG 용접을 하는 데도 있다. 같은 조건의 재질인데도 각 업체들이 보유한 설비나 숙달된 기술에 따라 다른 용접방식을 채택하고 있는 것이다. 다른 업체들의 장비 동향을 궁금해 하면서도 결국에는 업체 스스로 가장 익숙하고 편한 것을 사용하려고 한다. 레이저용접도 마찬가지다. 때문에 시장이 레이저용접로봇으로 급변하지는 않을 것이다. 다만 업체에서 보유한 설비로 해결할 수 없을 경우에 레이저용접로봇을 채택할 것이라고 생각한다.

4. 용접기와 로봇이 전체적으로 잘 이뤄져야 좋은 용접로봇이라 할 수 있다. 그런 점에서 귀사의 용접기와 로봇의 인터페이스는 어느 정도 수준인가?
로봇은 움직이는 매니퓰레이터의 목적에 따라 용접기, 그라인더, 도장기 등 여러 가지가 적용될 수 있다. 그 중에서도 용접로봇은 매니퓰레이터에 토치를 부착해 로봇의 명령대로 용접작업을 수행한다. 사람으로 치면 ‘용접기’와 ‘로봇’이라는 두 사람이 서로 대화하면서 일을 하는 것이다. 인터페이스는 ‘용접기’와 ‘로봇’의 대화를 연결시켜주는 파이프로 생각할 수 있다. 대부분의 용접로봇은 과거 아날로그에서 벗어나 디지털 방식으로 인터페이스를 하고 있다. 그런데 이렇게 이원화되어 있는 용접로봇의 역할을 하나로 한다면 용접로봇은 생각하는 대로 바로 움직이게 된다. 파나소닉의 TAWERS는 바로 그런 아이디어를 재현한 제품으로 세계 최초의 전원융합형 용접로봇이다. 이처럼 TAWERS는 인터페이스가 필요 없는 장비이기 때문에 더욱 빠르게 용접작업을 할 수 있다.

5. 용접로봇은 제어 기술, 소프트웨어 기술, 비전센서 기술 등 고도의 기술을 필요로 한다. 이와 관련한 귀사의 기술 개발 현황은?
과거에는 자동차메이커가 자동차와 관련 부품의 재질을 바꾸면 벤더들도 그에 맞춰 설비를 전부 바꿔야 했다. 그런데 TAWERS는 소프트웨어만 교체해 주면 일반적인 재질부터 스테인리스, 알루미늄까지 다양한 재질의 아크용접이 가능하다. 현재 자동차의 경량화 문제가 대두되고 있다. 고강성의 가벼운 재질을 높은 품질로 가공하기 위해서는 더 첨단화된 기술이 필요해 질 것이다. 예전에는 아크용접로봇이 스폿용접로봇에 밀려 낮게 평가되었지만 이제는 아크용접이 아니면 불가능한 금속을 사용해야 하는 시기가 왔다. 이미 TAWERS는 일본의 자동차메이커와 오토바이메이커에서 많은 인기를 얻고 있다. 앞으로도 소프트웨어는 고객이 희망하는 방향으로 개발할 것이다. 새로운 소재를 적용하거나 하이브리드 자동차가 나오면 이에 맞는 유저의 요구가 나오기 마련이다. 유저와 공동으로 개발해 성공한다면 업체에서도 우리 제품을 당연히 선택할 것이다. 이미 우리는 고객과 함께 파이프를 용접하거나 두께가 다른 판넬을 용접하는 문제도 완전히 해결한 경험이 있다.

6. 전 산업 분야에서 용접로봇의 수요 증감에 대한 전망은?
작년 상반기 자동차사에서 일부 투자가 있었으나 후반기에는 GM대우를 제외하고 투자가 거의 없었다. 그리고 노조 때문에 업체들이 미국, 인도, 체코 등 해외로 나가고 있다. 지금 중국 북경에 가 보면 현대자동차를 따라 우리나라 1,2차 벤더들이 쭉 진출해 있다. 이런 업체들은 국내에서 용접로봇을 구매해 운송하는 것보다 현지에서 구하는 것이 편하다. 그러나 내수 투자 감소나 해외 진출에 상관없이 교체해야 할 노후 용접로봇이 국내에 상당히 많이 존재한다. 그렇기 때문에 수요가 급격하게 줄지는 않을 것이다. 또 자사 자체적으로도 용접로봇을 대량 판매하지 못한 업체들이 많기 때문에 그러한 업체들도 잠재적인 시장으로 보고 있다.

7. 타사 제품과 차별화된 귀사만의 경쟁력은 무엇인가?
TAWERS 제품은 타사의 용접로봇에 비해 30~40% 가격이 비싸다. 그러나 생산단가를 절감시킴으로서 투자 설비비 이상의 효과를 낳을 수 있다. 또 용접로봇의 티칭 팬던트를 영어, 일어에서 한국어 버전까지 개발해 내놓았다. 앞으로도 고객이 원하는 것, 찾는 것을 개발해 상품화하고 각각의 유저들에게 맞춤식 시스템으로 갈 것이다.

8. 귀사의 용접로봇 매출을 극대화하기 위한 방안은?
고객을 향해 끊임없이 노력하는 것이다. 생산 테스트를 해 주고, 공장의 설비 전환에 대한 질문에 성실하게 답하는 것 그런 것 외에 다른 방안은 없다.
(취재.정리/ 메탈넷코리아 취재부 김 현 미 기자)
■ 문 의: 대원통상(주)
■ 주 소: 서울시 금천구 독산 2동 1055-12번지
■ TEL: 02-895-8011
■ FAX: 02-895-8015
http://www.daewonco.co.kr
상 호: 메탈넷코리아 매체사업부문(Metal Network Korea Company)
주 소: 서울특별시 구로구 구로 3동 212-26번지 E-Space 310호 (우편번호)152-053
문의전화번호: 02-3281-5037(代表)         팩스번호: 02-3281-0280
중국상해문의처: TEL:(021)6402-6190(代表)         FAX:(021)6402-8912
Copyright ⓒ 1992-2007[창립15년] Metal Network Korea Compan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