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획특집: 2009년 국내 용접 주변기기산업의 현실과 미래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 제휴.제안&광고문의: Copyright ⓒ 월간 [용접저널]
2009년 국내 용접 주변기기산업의 현실과 미래는?

월간 용접저널(welding Journal Korea Monthly) 취재부
※본지에 게재된 기사와 자료는 월간 용접저널(welding Korea Journal Monthly)의 취재.인터뷰.조사 정리자료로서 당사의 허락 없이 무단전제, 복사하는 것은 불법이므로 금합니다.
본지에 게재된 자료를 사용 시에는 사전에 메탈넷코리아(Metal Network Korea)로부터 허락을 득 한 후 자료 출처를 기록하시고 사용하시길 바랍니다.
  • 인터뷰 ①: 신한통상㈜ 한동수 대표이사(국내 용접주변기기, 소비자 인식의 변화를 유도할 때)
    국내 조선산업에 힘입어 용접설비 및 용접주변기기 현실은 겉으로는 좋아 보이나 사실 내부를 들여다 보면 양극화 현상이 심하다. 3-4곳의 메이커들이 시장을 장악하고 있고,
  • 인터뷰 ②: ㈜현다웰딩 대표이사 지승한(용접주변기기산업의 양극화 문제 시급한 문제해결 필요!)
    용접산업에서 용접기술이나 접합기술에 대한 인식이 부족하다. 용접기술은 ‘기초산업의 꽃’이라고 불릴 정도로 1차 산업 기반의 기술이다. 그러나 이러한 중요도에 비해서 용접설비산업이 많이 이해되지
  • 인터뷰 ③: 호암교역 이재용 대표(용접주변기기 고급기종 및 현장 맞춤형 제품 개발시급)
    용접주변기기는 수요량이 많은 자동차, 건설, 조선업분야에 대한 의존도가 매우 큰 것이 사실이다. 그러나 전반적인 시장침체와 더불어 불가피한 구조조정에 따른 본격적인 불황이 시작되고 있어 안타깝고
  • 1. 국내 용접주변기기산업의 현실
    용접주변기기산업은 용접설비산업과 마찬가지로 조선, 자동차부터 석유화학산업에 이르기까지 적용되는 광범위한 시장을 구성하고 있는 기간사업이다. 세계경제 침체위기로 대부분의 산업이 어려움을 호소하고 있는 가운데 용접주변기기산업의 전반의 모습은 어떠한지 [국내 용접주변기기산업 실태]라는 제목으로 2009년 1월2일부터 1월 31일까지 용접주변기기 업체를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하였다.
    용접주변기기산업의 메카인 부산을 위주로 형성. 분포된 용접주변기기 업체들은 2007년 조사에서는 47.4%가 제조공장의 거주지를 대부분 부산으로 삼고 있었다. 하지만 2009년 조사에서는 21.4%의 분포를 보이며 2007년과는 좀 다른 양상을 보이고 있다. 이와는 다르게 2007년 조사에서 서울지역이 10.5%였던 것이 2009년 조사에서는 26.3%로 전 지역에 가장 많은 업체들이 있는 것으로 조사되었다. 그리고 뒤를 이어 경기지역 22.3%, 경남지역이 10.6%, 인천 7.4% 의 순으로 나타났다.

    (1) 국내 용접주변기기산업의 변화
    우리나라는 1970~80년대 기계, 자동차, 조선, 철강, 석유화학, 섬유를 6대 주력기간산업으로 삼아 국가성장과 산업발전을 이루었다. 앞서 언급한 주요산업의 발전에는 용접산업이 토대가 되었음은 두말할 필요가 없는 사실이다. 투자대비 발전도 이루어져 국가전체 산업은 크게 성장했고 호경기를 이루었다. 그러나 90년대 초반까지 지속되던 용접관련산업의 호경기가 IMF를 전후로 급속히 반전하였다.
    2003년부터 2008년까지 조선업의 호황에 힘입어 용접산업도 유례없는 호황을 누렸다. 용접설비산업이 조선업에 대한 의존도가 큰 것과 같은 맥락으로 용접주변기기산업도 용접설비산업의 발전과 함께 성장해 왔다.
    이는 메탈넷코리아 에서 실시한 주변기기 업체 설립 년도를 살펴 보면 주변기기산업의 호황기에 많은 업체들이 생겨났음을 알 수 있다.

    (2) 국내 용접주변기기산업의 시장규모와 유통규모
    용접 방법이 다양하듯 용접주변기기 또한 다양한 생산규모를 가지고 있어 정확한 시장규모를 파악하기 어렵다. 또한, 용접 설비를 생산하는 업체에서 용접주변기기까지 포함한 생산라인을 갖춘 경우가 많아 용접설비를 제외한 용접주변기기산업 하나만의 시장규모를 파악하기에는 어려움이 따른다.
    이는 한가지 품목만을 집중화하여 개발. 제조하여 수익을 얻기 어려운 용접주변기기산업이 가지는 산업적 특성 때문인 것으로 보인다.
    자동용접 캐리지, 용접 자동화 설비와 자동용접라인, 용접 모니터링 시스템 등은 예외적으로 한 품목만을 전문적으로 생산하지만 전반적으로 용접주변기기제조업체들은 여러 가지 품목을 동시에 취급하고 있다. 이러한 경향은 메탈넷코리아가 조사한 2007년도 자료에서도 알 수 있었으며 2009년도 새롭게 실시한 조사에서도 비슷한 현상을 보이고 있다
    대부분의 업체가 중복 응답을 하여 한 업체에서 다 품목을 취급하고 있다는 사실은
    주변기기산업 특성상 한가지 제품만을 취급해서는 소비자들을 충족시킬 수 없기 때문이다.

    (3) 국내 용접주변기기산업의 기술력
    (4) 국내 용접주변기기산업의 수출현황 및 해외 경쟁력
    2009년 용접주변기기산업 업계실태 통계자료
    2009년 국내 용접주변기산업의 현재와 미래(현황과 전망)는? 상세정보 및 용접주변기 업계실태설문조사 통계 종합 자료는 정기구독자에게만 제공됩니다.
    2. 국내 용접주변기기산업의 걸림돌
    (1)기술력
    (2) 과다경쟁
    (3)인력

    3. 국내 용접주변기기산업의 육성방안

    4. 맺음말
    2009년 용접주변기기 시장은 불황 그 자체이다. 하지만 이 불황이 용접주변기기산업만의 현실은 아니다. 세계의 시장이 침묵을 지키고 있는 상황에서 이 불황을 헤치고 나가야 하는 방안들을 찾아야 할 것이다. 걱정만 해서는 해결될 일은 아무것도 없다. 걱정에 앞서 희망을 가지고 다가올 호황기를 대비해야 함이 현명할 것이다. 위기는 또 다른 기회를 준비할 수 있는 절호의 찬스가 될 것이다. 그럼으로 이 현실을 위기로 받아들이기 보다는 새로운 기회를 맞이할 준비를 시작함이 옳지 않을까?
    인천국제용접&절단&레이저설비산업전시회
    상 호: 메탈넷코리아 매체사업부문(Metal Network Korea Company)
    주 소: 서울특별시 구로구 구로 3동 212-26번지 E-Space 310호 (우편번호)152-053
    문의전화번호: 02-3281-5037(代表)         팩스번호: 02-3281-0280
    Copyright ⓒ 1992-2008[창립16년] Metal Network Korea Compan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