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획특집: 국내 송급장치(와이어 피더)산업의 현황과 비전은?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 제휴.제안&광고문의: Copyright ⓒ 월간 [용접저널]
※본지에 게재된 기사와 자료는 월간 용접저널(welding Korea Journal Monthly)의 취재.인터뷰.조사 정리자료로서 당사의 허락 없이 무단전제, 복사하는 것은 불법이므로 금합니다.
본지에 게재된 자료를 사용 시에는 사전에 메탈넷코리아(Metal Network Korea)로부터 허락을 득 한 후 자료 출처를 기록하시고 사용하시길 바랍니다.
  • 인터뷰 ①: 태신지엔더블류 전무 최민환(레드오션인 국내 와이어 피더 시장, 수출 주력이 비상구)
    대형 조선사에서는 수주도 들어오지 않고, 이미 받은 수주 물량은 거의 만들어지고 있는 상황이라, 신규 제품에 들어가는 와이어피더는 매출이 거의 없으며, 보수분야로만 간간히 수요가 있는 실정
  • 인터뷰 ②: ㈜한토 부장 진병훈(특수 와이어피더 시장을 여는 법, 자사만의 차별화 된 제품)
    현재는 예전에 비하여 시장의 규모나 유통의 규모도 많이 축소되었다. 작년의 경우 국내에서 한 달에 5000대 정도 소비가 이루어졌는데, 지금은 그 절반 정도는 줄었다고 생각한다. 불황이 지속됨에 따라
  • 인터뷰 ③: 혜반산업(주) 소장 주양균(얼어 있는 와이어 피더 시장, ‘원천기술 개발’이 관건)
    와이어 피더만을 가지고 운영을 하는 것에는 많은 애로사항이 있다. 와이어 피더의 대부분이 중국산이다 보니 격한 표현이지만 ‘재주는 곰이 부리고 돈은 왕서방이 챙긴다’라는 속담처럼 국내 와이어 피더
  • 인터뷰 ④: ㈜라이트웰 대표이사 조광래(고부가가치산업은 ‘꾸준히’ 연구, 개발하는 것이 키워드)
    와이어 피더는 용접기와 함께 조선 및 자동차, 플랜트 등 산업 전반에서 쓰이고 있다. 그 중 조선에서의 소모량이 가장 많은데, 와이어 피더 업체의 대부분이 영남지방에 분포되어 있다는 것을 보아도
  • 인터뷰 ⑤: 삼중기업㈜ 과장 이광식(와이어 피더 산업 발전의 문을 여는 열쇠, 국산화에 대한 ‘고집’)
    국내 조선업 시장을 포함하여 산업 전반에서 월 2,500대∼3,000대 이상씩 납품을 하였으나 지금은 시국이 어려운 결과 매출이 줄었다. 그래도 국내에서는 전체적으로 월 5∼6천대가량은 소비가 되지 않을까
  • 인터뷰 ⑥: 화성정공 대표이사 서길진(경제의 기반인 ‘중소기업’, ‘폭넓은 기회 제공’이 살아날 길)
    용접기와 주변기기인 와이어 피더가 수명을 같이 하였으나, 현재는 와이어 피더가 용접기보다 수명이 짧아져 좀 더 소모가 있는 편이다. 더구나 경기의 악화가 지속됨에 따라 와이어 피더만 교체하거나
  • 2010년 국내 송급장치(와이어 피더) 산업의 현황과 비전은?

    경고음이 ‘깜빡깜빡’, 2010년 와이어 피더 시장의 ‘경보해제’는 언제쯤?

    글 / 메탈넷코리아(월간 용접저널) 취재부 이 명 규 기자
    2010년 새로운 해가 밝아왔다. 지난 해 누구라 할 것 없이 어려움을 겪었지만, 새로운 한 해를 맞이하며 절망이 아닌 새로운 희망찬 소식들이 여기저기서 들려오길 간절히 바라는 마음이다. 하지만 지난해에 내쉬었던 한숨만큼, 아니 그보다 더한 한숨을 쉬게 될지도 모른다는 일부의 의견들은 취재 내내 발걸음을 무겁게 하였다. \

    그러나 ‘쇠는 칠수록 더 단단해진다.’ 는 말처럼 시련들을 이겨내고 철저한 준비를 마친 사람들이라면 한결 단단해진 마음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올 한 해 웃을 수 있을 거라 생각한다.

    이번 용접저널 2010년 첫 번째 기획 특집에서는 모두가 인식은 하고 있지만 쉽사리 이루어지지 않는 와이어 피더 산업의 원천 기술의 개발 및 확보와 한껏 과열되어 있는 과다 경쟁에 대한 문제점에 대한 인식과 그에 따른 해결 방안을 모색해보았다. 한겨울 매섭게 부는 칼바람처럼 와이어 피더 시장에서도 기승을 부리고 있는 동장군을 녹아 내리게 하는 방법에는 어떠한 것이 있을까?

    Ⅰ. 와이어 피더(Wire Feeder)의 소개
    1. 와이어 피더(Wire feeder)란 무엇인가?
    와이어 피더는 우리나라 말로 ‘송급 장치’라고도 불리며, 와이어를 스풀(spool) 또는 릴(reel)에서 뽑아 토치 케이블을 통해 용접부까지 정속도로 공급하는 장치를 말한다.
    그렇기 때문에 와이어 피더에서는 정속도가 나오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 와이어 피더는 <그림 1>과 같이 직류전동기, 감속장치, 송급기구, 송급속도 제어장치로 구성되어 있다.
    가압롤러(상단)와 송급롤러(하단)가 각각 한 개씩 1조가 된 것이 주로 사용되고 있지만, 알루미늄 등과 같이 연질의 와이어를 사용 할 경우에는 와이어 단면형상이 변형되거나 와이어 표면이 손상되는 것을 방지하기 위하여 2조(4롤러)로 된 것을 사용하기도 한다.

    2. 와이어 피더의 송급 방식.

    1) 푸쉬(push) 방식

    2) 풀(full) 방식

    3) 푸쉬-풀(push-pull) 방식

    4) 더블 푸쉬(double push) 방식

    2010년 국내 송급장치(와이어 피더) 산업의 현황과 비전은?
    국내 송급장치(와이어 피더) 산업의 현황과 비전은? 상세정보 및 용접산업 업계실태설문조사 통계 종합 자료는 정기구독자에게만 제공됩니다.
    Ⅱ. 국내 와이어 피더(Wire Feeder) 시장의 현황
    이번 취재를 하며 느낀 점은 생각보다 표면적으로 드러나 있는 와이어 피더 업체가 드물다는 것이다.
    대부분 주력으로 하는 것이 아니라 구색을 맞추기 위해 발을 담그고 있을 뿐, 그 이상도 그 이하도 아니었다.
    또한 대부분 수입을 하여 국내에서 조립을 한 후, 유통하는 업체들이 주를 이루어 안타까운 마음이 들었다.

    1. 와이어 피더의 생산현황

    2. 와이어 피더의 시장 및 유통 규모

    3. 와이어 피더의 수출 현황

    4. 와이어 피더의 생산 기술 및 용접 기술 수준. Ⅲ. 와이어 피더(Wire Feeder)의 문제점

    1. 장기적인 경기 침체

    2. 과다 경쟁

    3. 원천 기술의 부재

    4. 전문 인력의 부족

    Ⅳ. 와이어 피더(Wire Feeder)의 육성방안

    1. 공정성 + 보안성 + 장기성 = ‘체계적인 정부의 지원 제도’

    2. 신뢰성과 투명성이 바탕이 된 ‘동업자 정신’

    3. 재주 부리는 곰이 아닌 조련하는 왕서방 = ‘원천 기술 개발의 중요성’

    4. 우물 안 개구리가 아닌 태평양을 헤엄치는 돌고래처럼 = ‘새로운 시장의 활로 개척’

    5. 그 외 ‘인식 전환이 중요’

    Ⅴ. 마무리
    그리스 신화에 나오는 ‘기회의 여신’은 앞머리가 길며, 뒷머리는 짧고, 다리에는 날개가 달려 있다고 한다. 앞머리가 긴 이유는 누구나 잘 잡을 수 있게 하기 위해서이며, 뒷머리가 짧은 이유는 한번 지나가면 다시 잡을 수 없게 하기 위해서이고, 다리에 날개가 달려 있는 이유는 빨리 사라지기 위해서라고 한다.
    이 말은 항상 기회를 잡을 수 있는 준비가 되어 있어야 한다는 의미일 것이다. 누구에게나 기회는 온다. 다만, 준비가 되지 않은 자는 그것이 기회인 줄도 모르고 그냥 스쳐 지나가 버린다. 또한 종종 기회는 위기라는 얼굴로도 찾아오기도 한다. 현재 와이어 피더 산업 업체들은 대부분 위기를 겪고 있다. 하지만 그것은 ‘기회’라는 다른 얼굴을 가지고 있을지도 모른다.
    서양의 속담 중에는 ‘기회의 여신은 용기 있는 자를 좋아한다.’ 라는 말도 있다. 자신의 앞에 ‘기회의 여신’이 모습을 나타냈을 때, 앞머리를 재빠르게 움켜 잡을 수 있는 용기와 철저한 준비를 하고 있는지 다시 한 번 스스로에게 자문해야 할 것이다.
    어렵다고 웅크리고 있을 것이 아니라 다시 한번 신발 끈을 고쳐 매고 힘차게 달릴 준비를 한 자만이 이 어려운 시기를 극복하고 찬란한 광휘를 볼 수 있을 것이다.

    ■ 참고 문헌
  • 대한용접?접학학회(www.kws.or.kr)
  • 월드넷(www.weldnet.co.kr)(세일기전홈페이지자료)
  • 한국무역협회(www.kita.net)
  • 국가통계포털(www.kosis.kr)
  • 부산국제용접&절단&레이저설비산업전시회
    상 호: 메탈넷코리아 매체사업부문(Metal Network Korea Company)
    주 소: 서울특별시 구로구 구로 3동 212-26번지 E-Space 310호 (우편번호)152-053
    문의전화번호: 02-3281-5037(代表)         팩스번호: 02-3281-0280
    Copyright ⓒ 1992-2009[창립17년] Metal Network Korea Compan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