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 국내 레이저 산업, 수입 중심 시장형태 유지할 듯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 제휴.제안&광고문의: Copyright ⓒ 월간 [용접저널]
국내 레이저 산업, 수입 중심 시장형태 유지할 듯

로핀바젤코리아㈜ 대표이사/이학박사 임용철
Rofin-Baasel Korea Co., Ltd. Managing Director Dr. Jochen Lim
1. 국내 레이저 용접산업의 업계 현황과 올해 전망은?
레이저 용접산업 경기 전반으로 봐서 2년 전에 비해 나아지고 있는 것은 사실이다. 전반적인 세계 경기가 살아나고 있는 것과 더불어 레이저 산업 시장도 점차 안정세로 접어든 듯 하다. 지난해의 경우 디스플레이나 반도체 분야가 크게 성장했으며, 이와 함께 해당 제품에 들어가는 레이저 마킹기, 절단기 등도 함께 성장했다.
전반적으로 시장 자체가 안정화로 접어든 것으로 판단되며, 지난해에 비해 올해 더 발전할 가능성을 안고 있는 것으로 보고 있다. 정확한 시장규모 파악은 어려우나, 레이저 산업 자체가 성장하고 있을 뿐만 아니라, 디스플레이, 반도체 시장의 확대와 더불어 레이저 산업 역시 함께 확대될 것으로 보인다.

2. 국내 레이저 용접의 종류와 적용 분야는?
용접의 원리는 어떻게 보면 매우 간단하다. 외부에서 에너지를 가해 녹여서 붙이는 것. 단순하게 쇠가 됐든, 플라스틱이 됐든 매질을 녹여 붙이는 것이다.
이러한 용접이 적용되는 산업은 워낙 많기 때문에 단 한가지를 꼽을 수는 없다. 다만 레이저는 용접만 따지더라도 산업 전반에 쓰이고 있다. 비단 산업 뿐만 아니라 우리 생활 깊숙이 안 쓰이는 곳이 없다고 봐도 과언은 아닐 것이다.
일례로, 주사바늘도 요즈음은 레이저용접으로 제작을 하고 있다. 얇은 판을 동그랗게 말아서 용접을 하게 되는데 이처럼 사람들이 피부로 느끼지 못하거나 잘 알지 못해서 그렇지 일상생활에서 레이저 용접이 적용되는 분야는 상당히 다양하고 많다.
또한 자동차를 예를 들어보면 자동차 기어 용접, 파워 트레인 용접, 심지어 플라스틱 용접도 모두 레이저로 하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 이처럼 많은 사람들이 모르고 지나치는 작은 물건에도 수 많은 레이저 용접이 적용돼있다.

3. 국내 레이저 용접산업의 중요성과 당면 과제는?
레이저 용접이 대부분 어떠한 첨가물 등을 필요로 하지 않는 용접임에는 틀림없다. 레이저 산업 자체가 굉장히 친환경적인 산업으로 손꼽히고 있기도 하다.
레이저라는 발생 원리가 외부에서 전기나 어떤 에너지를 발진매질에 가하여 발생한 빛을 이용하는 것이기 때문에 유독가스 발생이라던가 산업용 폐기물 등의 발생이 전혀 없다. 이 때문에 각 산업에서도 레이저 용접의 필요성과 중요성은 절실히 느끼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
현재 국내에 유통 중인 레이저의 대부분이 수입품인 것으로 파악된다. 국산 레이저 라는 것이 거의 없다고 판단될 정도다.
과거 반도체 시장 역시 대부분 수입이 주를 이뤘었다. 하지만 반도체 산업이 레이저 산업과 다른 점은 시장규모다. 반도체 산업은 시장규모 자체가 워낙 크다 보니 국내 대기업에서 뛰어들어 투자를 하고 장비를 만들어 국내시장을 확보하는데 힘썼지만 레이저 산업은 이와 다르다.
현재 국내 후발주자들이 시장에 뛰어든다 한들, 가격경쟁에 뒤지게 될 것이며 규모 자체가 협소해 국산화 하는 데에는 한계가 있다.
이 때문에 뒤늦은 지금 레이저 생산시장에 뛰어들어봤자 기존에 나와있는 제품들의 원가 구조도 못 쫓아갈뿐더러 결국 도태되고 말 것이라는 우려에서 지금의 수입 중심의 시장형태를 유지하고 있으며, 앞으로도 이 같은 형태가 지속될 것으로 전망된다.

4. 국내 레이저 용접산업의 기술력과 기술 개발 방향은?
국산레이저 자체를 따진다면, 경쟁력이 거의 없다고 보면 된다. 우선 국산 레이저 자체를 찾아보기 힘들고, 국내에서 유명한 레이저는 대부분 수입품이다.
일부 레이저 품종에 따라서 국산화가 실현된 레이저도 있으나, 그마저도 핵심부품은 대부분 수입제품이다. 단, 우리나라가 강점을 보이고 있는 것은 레이저 시스템을 만드는 기술이다.
반도체 시장의 몸집이 커지면서 이러한 기술이 함께 발전해온 것으로 분석된다. 하지만 우리나라와 다르게 중국은 그럼에도 불구하고 레이저 업체들이 꽤 많이 생겨났다. 왜냐하면 중국의 경우는 우리나라와는 시장구조의 사정이 다르다.
중국은 내수시장 자체가 크기 때문에 충분히 기본적인 경쟁력은 보유하고 있다. 하지만 이는 중국같이 내수시장이 큰 이례적인 경우에나 가능하지, 한국시장에서는 힘든 일이다.

52. 국내 레이저 용접산업의 세계적인 기술개발 동향은?
레이저 기술은 조용히 발달하는 산업이다. 이 때문에 눈에 띄는 업그레이드는 없다고 보면 된다. 특이한 점은 최근 시장에 나타난 파이버 레이저가 급속도로 활성화 되고 있다는 것이다.
몇 년 전만 해도 파이버 레이저는 한 회사가 독점 공급하다시피 했으나 현재는 전 세계적으로 파이버 레이저를 개발하는 회사들이 많이 생겨나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

6. 국내 레이저 용접산업의 정부 정책과 육성방안은?
우리나라의 경우, 지난해부터 레이저에 꽤 많은 투자를 하고 있고 더 하려고 프로젝트 등을 진행 중인 것으로 알고 있다.
대표적으로 광주광역시를 광(光)산업의 메카로 육성하겠다는 발표와 함께 광산업 활성화를 진행 중인 것으로 알고 있다.
단지, 미흡하다고 판단되는 부분이 실제적으로 산업화 되기에는 모자라는 부분들이 있다는 것이다. 앞서 언급했듯 레이저가 사용되는 데 비해 국내 시장은 상당히 협소하다.
그렇기 때문에 연구들이 진행되고 완료됐다 하더라도 일회성으로 끝나버리거나 실질적으로 산업화돼서 제품화 되는 것과는 상당한 괴리감이 있다.

7. 향후 귀사의 기술개발과 기업정책방향은?
당사는 세계에서 가장 역사가 깊고 규모가 큰 레이저 글로벌 기업으로, 당사만큼 레이저 어플리케이션이 다양한 업체도 없을 것이라고 감히 자부한다.
당사는 ‘레이저의 A부터 Z까지 모두 담당한다’고 볼 수 있을 정도로 다양한 레이저군(群)을 갖고 있기 때문에 레이저에 대한 모든 문의사항 해결이 가능하다.
또 당사의 모토가 ‘로핀은 장비를 하기보다는 레이저에 집중한다’이기 때문에 생산 장비를 필요로 하는 최종 소비자에게 토탈 솔루션을 제공하지는 않지만 어떤 장비에 어떤 레이저를 적용할 수 있으며, 어떤 식으로 레이저를 적용할 수 있는지 등 구체적이고 정확하게 어플리케이션 노하우를 알려줄 수 있다.
당사가 할 수 있는 일은 ‘대화의 창’이 되어 주는 것이다. 즉, 고객과 업체간의 커뮤니케이션의 통로가 되어서 국내 장비 업체들도 함께 성장할 수 있도록 하는 데 도움을 줄 수 있다는 것이다. 레이저는 과거의 기술이 아닌 현재의 기술이자 미래의 기술로써 지속적으로 성장할 산업이다.
이에 당사는 당사만의 강점을 살려 국내 장비 업체들이 생활에 유용한 좋은 레이저 적용 제품을 만들 수 있도록 협력하고, 이와 같은 긴밀한 파트너 관계가 계속 유지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다.

■ 문의처: 로핀바젤코리아(주) ☎ 02-6343-7780
  • 제 품 명: 초음파 두께 측정기
  • 모 델 명: DC-2000B
  • 제 품 명: 초음파 두께 측정기
  • 모 델 명: DC-2020B
  • 제 품 명: 초음파 두께 측정기
  • 모 델 명: DC-2020BS
  • 국제용접&절단&레이저설비산업전시회
    상 호: 메탈넷코리아 매체사업부문(Metal Network Korea Company)
    주 소: 서울특별시 구로구 구로 3동 212-26번지 E-Space 310호 (우편번호)152-053
    문의전화번호: 02-3281-5037(代表)         팩스번호: 02-3281-0280
    Copyright ⓒ 1992-2011[창립19년] Metal Network Korea Compan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