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 일본 내수시장 ‘침체’로 용접로봇 시장 역시 ‘주춤’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 제휴.제안&광고문의: Copyright ⓒ 월간 [용접저널]
일본 내수시장 ‘침체’로 용접로봇 시장 역시 ‘주춤’

YASKAWA Electric Corporation Robotics Division Business Planning Department Manager HIROYUKI NAGATSU
야스카와전기㈜ 로봇부문 경영기획팀 팀장 나가츠시 히로유키
YASKAWA Electric Korea Co.,Ltd. Robotics Division Managing Director Yukihiro Matsunaga
한국야스카와전기㈜ 로봇부문 사업부 전무이사 마츠나가 유키히로


1. 일본 용접로봇 산업의 현황과 전망은?
일본 내수시장은 현재로서 ‘침체기’라고 평가할 수 있겠다. 일단 용접로봇의 가장 큰 수요처라고 할 수 있는 자동차 산업이 현재 성장하고 있지 않기 때문에 이와 함께 용접로봇 산업 역시 일본 내수시장에서는 주춤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특히 지난 2008년 리먼쇼크 당시 큰 폭으로 추락했던 일본 용접로봇 산업은 이후 잠시 성장 가능성을 보이는 듯 하더니, 지난해 발생한 대지진으로 상당한 충격을 받은 상태다. 용접로봇 산업이라고 특정 짓지 않고, 일본 내수시장 전체라고 봐도 무방할 듯 싶다. 그리고 일본의 용접로봇 산업은 향후에도 늘어날 것이라고 크게 기대하지는 않는 상황이라고 할 수 있다. 물론 이 같은 상황이 향후에도 계속 이어가지는 않겠지만, 일본 내수시장은 잠시 동안 침체기에 빠져 있을 것이라고 예상한다.

2. 일본 용접로봇의 적용 산업분야는?
모든 업체에서 이와 같은 대답을 했을 것이라고 예상한다. 현재 용접로봇이 가장 많이 쓰이는 산업군은 단연 자동차 산업이고, 현재까지는 자동차 산업 외에 용접로봇의 적용 비율은 크지 않은 편이라고 할 수 있다. 자동차 차체를 만드는 데 스폿 용접로봇이 필수적으로 적용되고 있다. 이는 일본 뿐만 아니라 전세계 자동차 산업이 모두 마찬가지인 것으로 알고 있다. 향후에는 자동차 산업 뿐만 아니라 각 산업에서도 용접로봇이 그 영역을 확대해 나갈 것으로 판단한다.

3. 일본 용접로봇 산업의 기술력은?
자체적으로 일본 용접로봇 산업의 기술력은 ‘세계 최고’ 수준이라고 평가한다. 일본의 고객들은 대부분 완벽한 품질을 요구한다. 물론 이 같은 성향은 전 세계 고객들 역시 마찬가지라고 본다. 그리고 이 같은 요구에 의해 일본 용접로봇 산업의 기술력은 성장할 수 밖에 없었다. 현재까지도 일본 용접로봇 제조사들은 기술에 대한 투자를 멈추지 않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 비록 현재는 수요시장의 침체로 일본 내수시장에서의 활성화는 기대할 수 없지만 해외에서 꾸준히 활성화가 이뤄지고 있기 때문에 앞으로도 수 년간 일본이 기술력으로는 최고의 자리를 지킬 수 있을 것이라고 자부한다.

4. 일본 용접로봇 산업의 해외경쟁력은?
기본적으로 기술력이 월등하기 때문에 해외경쟁력 역시 뛰어나다고 자부한다. 이미 일본의 모든 용접로봇 제조 기업이 해외 각지에 진출해 활발한 활동을 벌이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 그리고 괄목할만한 성장을 이뤄낸 것으로 알고 있다. 특히 당사의 경우에도 일본 내수시장이 잠잠해진 이후 해외 현지 생산량을 포함해 전 생산량의 80%가 해외에서 유통되고 있을 정도로 해외 비중이 크다고 할 수 있겠다.

5. 용접로봇 산업의 세계적인 기술개발 동향은?
특별한 동향은 없는 편이다. 어떻게 하면 용접로봇으로 인한 용접의 품질이 더 좋아질지, 그리고 생산성이 더 나아질지에 대한 연구개발 만이 꾸준히 이뤄지고 있는 상황이라고 할 수 있겠다.
그리고 이는 용접로봇 뿐만 아니라 용접기 산업에서도 과제로 갖고 연구 중인 것으로 알고 있는데 아크용접시 발생하는 ‘스패터’에 대한 것이다. 물론, 과거에 비해 아크 용접시 발생하는 스패터는 현저히 줄었다. 그러나 현재까지 더 줄일 수 있는 방안으로 연구가 이뤄지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

6. 한국과 일본 용접로봇 시장의 차이점은?
과거에는 수요량이 일본에 비해 한국이 현저히 적었으나, 근래 자동차 산업이 급속도로 발전하면서 현재는 오히려 한국의 수요시장이 더 크다고도 할 수 있는 상황이 그려지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이 때문에 전 세계 모든 용접로봇 기업이 한국에 진출해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
물론 공급시장의 규모는 상당히 다르다. 아직까지 한국에는 세계적으로 활동하고 있는 용접로봇 제조 업체가 없는 것으로 알고 있다. 물론 한 개 사가 있는 것으로 알고 있지만 해당 기업의 홛동 영역은 계열사인 자동차 업체인 것으로 알고 있다. 계열사를 통해 주로 실적을 올리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으며, 이 때문에 아직까지 세계적인 용접로봇 제조업체에 이름을 올리지 못한 것으로 보인다.

7. 일본용접로봇 산업의 문제점 및 당면과제는?
특별한 문제점이나 당면과제는 없는 것으로 보인다. 다만 품질향상에 대한 욕구는 공급하는 쪽이던 수요처던 간에 꾸준히 있어왔고, 연구돼왔다. 이에 대해 모든 기업들이 인지를 하고 있으며, 다행히 더 나아가는 방향으로 꾸준히 연구개발이 진행되는 것으로 알고 있다. 특별히 문제점이라고 할 수는 없겠지만, 본 연구에 대한 노력이 앞으로도 꾸준히 이어져야 할 것으로 보인다.

8. 향후 귀사의 기술개발 및 정책 방향은?
당사는 세계 NO.1의 기술, 컨포넌트를 모두 보유하고 1977년 일본 최초로 전기식 로봇(MOTOMAN)의 발매를 시작으로 시장을 리더해 오고 있다. 아크, 스폿, 핸들링, 도장, 크린등 용도 최적화를 컨셉으로 경쟁력이 있는 제품을 개발해 고객에게 최적의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으며, 세계 각지에 판매, 서비스 거점을 설치하고 고객의 글로벌 사업 전개를 지원하고 있다. 특히, 당사는 지난 수 년 동안 종래의 다종 사업 구조를 재구축하여 메카트로 상품을 특화하도록 사업 구조를 전환해 왔다. 당사가 오랜 세월에 걸쳐 축적해 온 ‘전동력 응용 기술’과 ‘시스템 엔지니어링 기술력’을 통해 고객에게 최적의 솔루션과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TOTAL SOLUTION COMPANY’를 목표로 전세계 전 임직원 모두가 최선을 다하고 있다.

■ 문의처: 한국야스카와전기(주) ☎ 02-368-8850
상 호: 메탈넷코리아 매체사업부문(Metal Network Korea Company)
주 소: 서울특별시 구로구 구로 3동 212-26번지 E-Space 310호 (우편번호)152-053
문의전화번호: 02-3281-5037(代表)         팩스번호: 02-3281-0280
Copyright ⓒ 1992-2012[창립20년] Metal Network Korea Compan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