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 관련업계간 적절한 기술-정보교류 등 ‘융합’ 이뤄져야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 제휴.제안&광고문의: Copyright ⓒ 월간 [용접저널]
관련업계간 적절한 기술-정보교류 등 융합 이뤄져야

코히런트코리아(유) 영업부 상무이사 김중찬
Coherent Korea Inc. Sales&Marketing Managing Director J.C.Kim


1. 국내 레이저용접 설비 산업의 현황 및 시장규모는?
현재 세계경기의 여파를 피해갈 수는 없다. 산업 전반적으로 지난해에 비해 상당히 저조한 성적을 기록하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으며, 아마 이 같은 상황은 올해까지는 이어질 것이라고 예상한다.
시장의 구성은 자동차 산업부터 2차 전지, 그리고 일반 임가공 산업 등 상당히 다양할 것이라고 예상한다. 특히 최근 들어서면서 2차 전지산업에서의 수요증가가 상당히 눈에 띄고 있다.
시장규모는 정확히 파악하기에는 무리가 따르겠지만, 아마 400~500억 원 정도의 규모를 형성할 것이라고 추측한다. 단일 어플리케이션으로는 결코 작지 않은 시장이라고 할 수 있겠다.

2. 국내 레이저용접 설비 산업의 전망은?
현재와 같은 경제위기 상황에서 전망을 점치는 것은 여간 어려운 일이 아닐 수 없다. 특히, 해외의 경제위기 타격을 받은 특이 사항이기 때문에 더욱 어렵다고 할 수 있겠다.
짐작컨데 앞서도 언급했듯, 올해까지는 불황이 이어질 것이라고 본다. 그리고 내년 정도에 유럽재정위기가 안정되고 중국의 경제상황이 나아진다면 호황을 기대해 볼 수도 있겠다.
특히, 현재는 경제상황으로 잠시 주춤하고 있지만, 향후 2차 전지 자동차 분야의 시장이 지속적으로 몸집을 불려갈 것이라는 점을 감안했을 때, 경제상황이 정상으로 돌아온다면 아마 그 수요는 기대 이상으로 늘어날 수도 있을 것이라고 예상한다.

3. 국내 레이저용접 설비 산업의 기술력은?
레이저 제조기술이 아닌, 시스템 구성 기술력에 대해서는 어디서도 밀리지 않을 실력을 갖췄다고 평가한다.
PDP TV에 ITO Patterning 및 AM-LCD용 ELA-LTPS processing을 국내 기업이 최초 적용했으며 또한 AM-OLED frit welding(Sealing)을 제조하는 데 레이저용접(firt welding)을 도입한 것도 국내기업이 최초다.
그리고 해당분야에서는 80% 이상의 국산화율을 자랑하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 이러한 점 등으로 미뤄봤을 때 우리나라는 제조 기술력 뿐만 아니라 그를 응용하는 분야에서도 두각을 나타낸다고 볼 수 있겠다.

4. 국내 레이저용접 설비 산업의 해외경쟁력은?
이는 기술력과도 맥락을 함께할 수 있겠다. 단순한 레이저가 아닌, 레이저를 이용한 시스템에 대해서는 해외경쟁력 역시 충분히 갖췄다고 평가한다. 특히 앞에서도 밝혔듯 PDP, LCD 등의 제조 공정에는 국산화율이 80% 이상이 되면서, 수입대체 경제효과가 어마어마 하며
이는 또한 해외 후발 업체에 그대로 수출 되기 때문에 수출 효자 품목으로 분류 될 수 있다.또한 Sputtering같은 특수 제품의 국산화에도 도전 하고 있으며 지금까지 좋은 결과를 내고 있는것으로 알고 있다.

5. 레이저용접이 타 용접에 비해 뛰어남 점은?
레이저 용접이 타 용접에 비해 뛰어난 점은 여러가지가 있을 수 있다. 가장 기본적으로 레이저용접은 모재에 직접 접촉하지 않은 비 접촉 상태의 레이저 빔(Beam)을 이용해 용접을 하기 때문에 모재의 손상을 최소화할 수 있으며 간결하고 깨끗한 용접면을 얻을 수가 있다.
그러면서 용접 후공정을 생략할 수도 있다. 결국 이 모든 것들을 ‘경제적’이라고 표현을 할 수가 있겠다. 타 용접의 경우 대부분 용접 후 후처리 공정이 별도로 필요하기 마련이지만, 레이저 용접은 이 공정을 생략할 수 있기 때문에 현재 각계의 수요시장에서도 그 필요성이 점차 높아지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

6. 레이저용접 설비 산업의 세계적인 기술개발 동향은?
현재 세계 레이저 관련 시장에서 가장 눈에 띄는 동향은 광학 섬유를 공진기로 이용한 레이저인 파이버레이저(Fiber laser)로의 기술개발이 확대되고 있다는 점이다.
파이버레이저의 가장 큰 장점은 Compact size(작은 싸이즈) 및 저렴한 생산단가, 고효율 등의 장점이 있다.
이로 인해서 타 레이저 설비에 비해 저렴한 편인 것으로 알려졌다. 그리고 이 같은 경제적인 이유 등으로 인해 많은 곳에서 선호하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
지금 각 업체에서도 파이버레이저에 대한 연구개발이 활발히 이뤄지고 있으며, 당사 역시 조만간 다양한 출력의 fiber lasers 출시를 앞두고 있다.

7. 국내 레이저용접 설비 산업의 문제점 및 당면과제는?
국내 레이저용접 설비 관련 업계가 과거에 비해서는 상당한 발전을 이뤘다고 보고 있다. 다만 문제점이 있다면, 관련 레이저 업계 간에 기술과 정보의 교류가 미흡하다는 점을 들 수 있다.
물론 현재와 같은 경쟁시대에 과도한 ‘오픈’은 지양 되어야 하겠지만 반대로 과도한 ‘클로즈’는 오히려 더 큰 발전 장애가 될 수 있다.
현재와 같이 빠르게 변화하는 산업구조 속에서 관련업계가 응용분야에 대한 정보를 서로 공유고 적절히 융합하면 그 시너지 효과는 배가될 수 있으며 이는 한국 레이저 산업 발전의 견인차 역할을 할 수 있는 장이 될 수 있으리라 믿는다.
따라서 각기 흩어져 있는 레이저 학회가 하나의 조직으로 같은 목소리를 내면서 적절한 정보 교류는 반드시 필요할 것으로 보인다.

8. 향후 귀사의 기술개발 및 정책 방향은?
당사는 전 세계에서 최고 품질의 가장 다양한 종류의 Laser를 생산하는 업체로서, 자외선영역 레이저에서 적외선 영역레이저에 이르는 최신 기술을 기반으로 다양한 광학응용 분야를 개척하고 관련 레이저기술을 개발하고 있다.
끊임없는 연구 개발로 현재 400건이 넘는 특허 건수를 가지고 있으며, 매년 동종업계의 평균을 훨씬 상회하는 연구개발비를 투자하고 있다. 또한 고객의 다양하고 구체적인 요구에 부합하는 레이저 시스템 및 전기광학 제품을 생산하고 있다.
그리고 당사는 최근 급속히 확대되는 레이저 시장에서 시장을 주도하는 Leading Company로서의 사명감을 갖고 고객의 요구에 부응할 수 있는 최상의 레이저를 개발하는 데 주력하고 있다.
당사는 급변하는 최첨단 레이저 산업분야에서 최상의 서비스와 제품으로 진일보된 레이저 솔루션을 제공하기 위해 전 임직원이 불철주야 뛰고 있다.

■ 문의처: 코히런트코리아(유) ☎ 02-460-7900
상 호: 메탈넷코리아 매체사업부문(Metal Network Korea Company)
주 소: 서울특별시 구로구 구로 3동 212-26번지 E-Space 310호 (우편번호)152-053
문의전화번호: 02-3281-5037(代表)         팩스번호: 02-3281-0280
Copyright ⓒ 1992-2012[창립20년] Metal Network Korea Company All rights reserved.